홈 > 커뮤니티 > 공지사항


경남 함양, 주민 태양광농장 100MW 추진

  • 이름 : 관리자
  • 작성일 : 2017-10-26
  • 조횟수 : 954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경남 함양군이 태양광발전을 통한 주민참여형 에너지농장사업을 추진해 신재생에너지 확대는 물론 전력판매를 통한 농가 소득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함양군은 고령화되고 있는 농촌에 새로운 농가소득을 창출하고 군민소득 3만달러 시대 실현을 위해 정부가 신재생에너지 보급 활성화 대책의 하나로 선정한 농촌 태양광 보급사업을 주민참여형 에너지농장사업으로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에너지농장사업은 적법하게 허가 또는 신고된 축사나 창고 지붕, 농업용 건축물 옥상이나 농업진흥구역 외에 위치한 비영농 토지, 유휴 경작지, 마을 소유 공유지 등에 오는 2020년까지 100MW 규모의 태양광발전소를 설치하는 사업이다.
참여희망 농가는 9월22일까지 일정 서류를 갖춰 신청하면 된다. 이어 9월25일부터 오는 10월20일까지 태양광 전문기업이 신청지역을 방문해 입지 기준, 사업 타당성, 경제성 등을 조사하고 10월 말 대상지를 확정한다.
참여농가에는 설치비의 최대 90%까지 지원되며 대출 금리는 1.75%, 5년 거치 10년 분할상환의 혜택이 주어진다. 함양군은 현장 여건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용량 100MW의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할 경우 2억원 가량의 사업비가 필요할 것으로 보고 있으며 매월 발생하는 전력을 판매할 경우 월 220만원 정도의 소득이 생길 것으로 예상했다.
또한 투자비 상환과 유지 보수비용을 제외하고도 15년간 매월 80만원 가량, 16년 이후부터 20년까지는 월 200만원 정도의 순소득이 창출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함양군은 지난 16일 함양읍 이장단 회의에서 주민참여형 에너지농장사업 설명회를 가진 데 이어 군내 읍·면을 순회하며 설명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송명규 기자 mgsong@tenews.kr

출처 : http://m.todayenergy.kr/news/articleView.html?idxno=125755



목록


이전글과 다음글 제목
이전글 태양광 FIT 재도입, 업계에 ‘득’ 될까?
다음글 농협, 농촌태양광발전 본격 추진..'3대 난제' 해소 나선다